본문 바로가기

박경미 도의원 "전남 학교 성범죄 증가세‥대책 필요"

전남의 학교 성범죄 사건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 맞춤형

예방 대책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왔습니다.



박경미 전남도의원은

최근 전남교육청 행정사무감사에서

올해 3월부터 6월까지

전남 소재 학교 내 성폭행이 216건 발생해

3년째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박 의원은 교육청이

학생 중심 성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전문 강사 배치, 거점별 성교육 센터 설립 등

학생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과 교육이 필요하다고 주문했습니다.
김단비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