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여수 연도 해상 부선서 70대 선원 숨져

여수 소리도 해상 부선에서 작업 중이던
70대 선원이 숨져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어제 오후(18) 3시 20분 쯤
여수시 남면 소리도 남서방 해상에서
부산선적 예인선의 70대 기관장 A씨가
부선 내 크레인 철봉에 머리를 맞아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여수해양경찰서는
예인선과 부선 선원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주희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