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순천시 시설관리공단설립 용역 논란 주장

순천시가 내년도
시설관리공단 설립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용역 결과에 논란이 제기됐습니다.

민주노총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은
오늘(30), 순천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순천시 시설관리공단 설립타당성 용역과
관련해 공단설립의 경제적 효과가 있다는
결론을 끌어내기 위해, 현행 운영시
5년간 적자 합계액을 실제보다
16억 9천 5백만 원 부풀렸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순천시는
"이번 용역은 지방공기업 평가원이 동일조건, 동일시점을 보수적으로 비교 분석한 것으로,
노조측이 주장한 적자 합계액 수치는
현행 방식의 사업부서 관리자 인건비
17억 원을 포함하지 않고 해석한 것으로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습니다.
박민주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