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MBC

검색

김영록 지사 "국립의대, 교육부에 신청하면 설립 불가"

유민호 기자 입력 2024-06-05 15:10:36 수정 2024-06-05 15:10:36 조회수 4

김영록 전남지사가

민선 8기 후반기 핵심 과제로

국립의대 설립과 전남특별자치도 설치 등을 

선정하고 이에 대한 입장을 내놨습니다. 


김 지사는 오늘(5) 도 정례조회에서

국립의대 설립을 두고

대학이 각자 교육부에 신청하면 

불가능한 일이라는 걸 알 수 있다며,

공모에 모두 참여해 결과에 승복하고

정부에 한 목소리로 

강력하게 요청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앞으로 공정하고 투명하게

공모에 의한 추천 방식을 추진해

10월 말이면 정부에 추천 대학을 

보고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지사는 '지방소멸 위기 극복 

전남특별자치도'를 통해 

중앙권한을 맞춤형으로 넘겨받고

재정 인센티브도 추가로 이끌어내 

전남부터 문제를 해결하자고 강조했습니다.


Copyright © Yeosu Munhwa Broadcasting Corporation.All rights reserved.

유민호
유민호 you@ysmbc.co.kr

출입처 : 순천 일반사회 및 사건사고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해 주세요.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