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MBC

검색

[리포트] "차붐처럼 될래요"‥고흥 차범근 축구교실 개강

유민호 기자 입력 2023-05-30 20:40:00 수정 2023-05-30 20:40:00 조회수 3

◀ANC▶



대한민국 축구 전설,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이 운영하는

축구교실이 전국 기초단체 중 처음으로,

고흥에 문을 열었습니다.



차범근 감독과 고흥군은

최상의 시설과 환경을 꾸려 나가며,

고흥을 유소년 축구의

요람으로 키우겠다는 구상입니다.



유민호 기자입니다.



◀VCR▶



통통 튀는 축구공을 쫓는 아이들.



차붐이 새겨진

파란색 유니폼을 입고

친구들과 공을 따라 이리저리 내달립니다.



코치들은 눈높이에 맞춰

축구와 친해지는 법을 알려줍니다.



◀INT▶ 유재이 / 축구교실 참가 학생

"(축구교실 선발된) 그때 기분이 너무 좋았고요.

90명 정도에서 하는데 너무 좋았고 앞으로 많은 걸 배우고 싶어요."



차범근 축구교실이

전국 기초단체 중 처음으로

고흥에서 수업을 시작했습니다.



초등학교 1~3학년생 모두 85명,

여학생 팀까지 4개 팀이,

16주 동안 기본기부터 실전 경기까지

차근차근 배울 준비를 마쳤습니다.



현재 고흥에 거주하고 있는

차범근 전 감독도

첫 수업을 맞아 현장 지도에 나섰습니다.



◀INT▶ 차범근 / 팀 차붐 재단 이사장

"고흥에 내려온 지가 한 3년 됐는데 살다 보니까

이웃 주민들이 너무 잘해주시고 뭐를 할 수 있을까

생각하다가 여기에 축구 교실을 하면 좋겠다 생각돼서."



유소년 축구 요람을 꿈꾸는 고흥군은

축구교실을 직접 운영하면서,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입니다.



◀INT▶ 공영민 / 고흥군수

"지역에 제대로 된 축구 프로그램을 배울 수 있다.

우리 유소년들이 그런 차원에서 굉장히 뜻깊게 생각하고."



한국 축구 전설 차범근 전 감독은

축구를 시작하는

꿈나무들에 어떤 말을 남겼을까.



무엇보다

동료를 배려하고 존중하는

페어플레이 정신을 강조했습니다.



◀INT▶ 차범근 / 팀 차붐 재단 이사장

"특별히 축구는 페어플레이 정신을 강조하기 때문에 삶 속에서도

그런 페어플레이 정신을 발휘할 수 있게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MBC 뉴스 유민호입니다.



◀END▶

Copyright © Yeosu Munhwa Broadcasting Corporation.All rights reserved.

유민호
유민호 you@ysmbc.co.kr

출입처 : 순천 일반사회 및 사건사고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해 주세요.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