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양제철소, 수입 의존 저취 내화물 100% 국산화 성공

포스코 광양제철소가 그동안 수입에만 의존했던

저취 내화물의 100% 국산화에 성공했습니다.



포스코 광양제철소는 고품질의 쇳물을 생산하기 위해

전로에 담긴 쇳물의 성분을

균일하게 조정하기 위한 '저취' 공정의

전로 내부 바닥재를

100% 국산화 하는데 성공했으며

제1 제강공장에 100% 적용했다고 밝혔습니다.



포스코 광양제철소는

그동안 일본에서 전량 수입해 사용했던

저취 내화물의 100% 국산화를 통해

기술적 문제의 빠른 해결은 물론

기존 원가의 1/3 수준으로 저감 효과까지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김주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