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동절기 탁수발생 예방조치..2월까지 비상근무

광양시가
동절기 수돗물 탁수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대책을 추진합니다.

광양시는
수온변화와 보일러 가동 등으로
수돗물에 다량의 망간이 섞여 나올 수 없도록
정수장 내 여과모래 투입과 함께
내년 2월까지 망간검사와 농도 측정을 위한
비상근무를 실시할 계획입니다.

지난 2014년 광양시 일부 공동주택에서는
망간이 섞인 탁수가 발생해 주민들이
불편을 겪었으며
이후 급수시설에서 관리감독이 이뤄지고 있습니다.
김종수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