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추천도서

여수MBC

발버둥 치다 - 박 하령 장편소설

2019년 05월 31일 16시 50분 17초 3달 전

수정 삭제

발버둥 치다

              - 박 하 령 장편소설


비룡소, 살림 문학상 대상 작가 박하령 신작

청각 장애인 부모를 둔 소녀 유나, 세상을 향해 발버둥 치다.


비룡소 블루픽션 수상작 [반드시 다시 돌아온다] 살림 청소년 문학상 수상작 [의자 뺏기] 등으로 많은 청소년을 만나온 박하령 작가.  그가 이번에는 '장애인 부모와 비장애인 자녀의 남다른 가족이야기'를 선보인다.


이 소설은 쫒기듯 달아나는 소녀 유나로부터 시작된다.  유나는 청각 장애인 부모를 둔 비장애인 자녀를 뜻하는 '코다 (CODA, Children of Deaf Adult)이다.  간신히 말을 배운 때부터 들리는 세계와 들리지 않는 세계를 오가며 부모의 통 역사 노릇을 해왔다.           아직 열여덟 살이지만 부모를 보호하고 이끌어야 한다는 의무감과 불쌍한 부모한테 효도해야 한다는 채무감을 안고 살아간다.  가족이니까, 당연히 그래야 하는 줄 알던 유나의 마음에 어느날 균열이 생긴다.  '내가 살고 싶은 대로 사는게 나쁜 일인가?'


박하령 작가가 들려주는 가족 이야기는 남다르다.   주인공 유나에게 '부모님이 장애인이니까 네가 잘해야지' 라며 강요하지 않는다.  오히려 유나를 비롯한 모든 십대들이 가족이라는 파도에 휩쓸리지 않으려면 발버둥 쳐야 한다며,  가족 간의 거리 두기를 권한다.

사랑하니까, 가족이니까... 이런 이유로 자기다움을 포기하지 말라고

작가는 가족 구성원들이 적절한 거리를 두고 각자의 건강한 독립과 경계선을 지킬때 비로소 가족은 진정한 안식처가 되는 것이라고 말한다.   [발버둥치다]는 십대를 향해 가족이라는 파도에 휩쓸리지 않고 자신이 원하는 곳을 향해 발버둥 치라며 따뜻한 위로와 응원을 건네고 있다.









# 제목 작성자 작성일.
1441

드라이빙 미스터 아이슈타인 Loading...

kbh0216 2019-09-19 08:37:18 2일 전
1440

요즘 하루 행복한 일들이 뭐가있으신가요..? Loading...

kbh0216 2019-09-10 10:20:54 1주 전
1439

금색의 갓슈벨 Loading...

kbh0216 2019-09-09 13:25:16 1주 전
1438

내일을위한나라는없다 Loading...

kbh0216 2019-09-05 23:44:40 2주 전
1437

대통령의글쓰기 Loading...

kbh0216 2019-09-04 13:17:40 2주 전
1436

좋은글 나눠요 Loading...

ideant0@n 2019-09-03 15:00:55 2주 전
1435

안중근일기 Loading...

kbh0216 2019-09-02 17:36:10 2주 전
1434

개미 Loading...

kbh0216 2019-08-30 11:03:00 3주 전
1433

누가내치즈를 먹었을까? Loading...

kbh0216 2019-08-28 12:42:40 3주 전
1432

너의 이름으로 몇일을 먹었다 Loading...

kbh0216 2019-08-26 10:11:29 3주 전
1431

윤동주 전 시집 Loading...

kbh0216 2019-08-23 13:40:39 4주 전
1430

가을하늘에 시 Loading...

ideant0@n 2019-08-22 16:52:27 4주 전
1429

국화꽃향기 Loading...

kbh0216 2019-08-22 16:09:49 4주 전
1428

오늘의 명언 오늘도 화이팅하세요 Loading...

ideant0@n 2019-08-21 15:39:51 4주 전
1427

삼국지 전편 Loading...

kbh0216 2019-08-21 10:26:27 1달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