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좋은생각

여수 MBC

매년 티베트에 가는 이유

2019년 08월 14일 08시 20분 21초 3달 전

수정 삭제

그들은 자연을

쪼개어 살지 않고

바람이 부는 자연에 들어가 산다.

나는 그들의 시가 그리워 거의 매년 티베트에 간다.

그곳에서 걷고, 웃고, 고독하고, 우울해하면서

피와 살을 고르는 시인들을 만나고 그들이 사는

집에 머문다. 그러다 어떤 슬픈 뼛조각이나

머리카락을 발견하면 그걸 기록하고

글을 쓴다.


- 심혁주의 <소리와 그 소리에 관한 기이한 이야기> 중에서 -



# 제목 작성자 작성일.
16888

거두어들이지 않은 Loading...

sj3268@n 2019-11-13 20:36:31 1일 전
16887

노력한 만큼 Loading...

parkcw09@n 2019-11-13 08:26:10 1일 전
16886

저물녘에 부르는 사랑노래 Loading...

sj3268@n 2019-11-12 10:19:58 2일 전
16885

아버지의 당당한 사랑 Loading...

mimiu77 2019-10-28 07:42:55 2주 전
16884

꽃잎만 할 수 있는 사랑 Loading...

parkcw09@n 2019-10-25 08:21:00 2주 전
16883

남의 실수에서 배운다 Loading...

parkcw09@n 2019-10-24 08:21:29 3주 전
16882

자녀에게 물려주어야 할 7가지 선물 Loading...

Bluesky 2019-10-23 17:13:02 3주 전
16881

행복한 사람은 행복을 드러내지 않는다 Loading...

parkcw09@n 2019-10-23 08:31:08 3주 전
16880

반추 Loading...

parkcw09@n 2019-10-22 08:24:00 3주 전
16879

사는거 그렇다 Loading...

dlstn3501 2019-10-21 10:43:47 3주 전
16878

창조력 Loading...

parkcw09@n 2019-10-21 08:17:47 3주 전
16877

사람은 혼자 살 수 없다 Loading...

parkcw09@n 2019-10-18 09:07:33 3주 전
16876

아름답게 시작하라 Loading...

parkcw09@n 2019-10-17 08:26:45 4주 전
16875

선수와 코치 Loading...

parkcw09@n 2019-10-16 08:27:09 4주 전
16874

말솜씨 Loading...

parkcw09@n 2019-10-15 08:25:48 4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