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좋은생각

여수 MBC

매년 티베트에 가는 이유

2019년 08월 14일 08시 20분 21초 1주 전

수정 삭제

그들은 자연을

쪼개어 살지 않고

바람이 부는 자연에 들어가 산다.

나는 그들의 시가 그리워 거의 매년 티베트에 간다.

그곳에서 걷고, 웃고, 고독하고, 우울해하면서

피와 살을 고르는 시인들을 만나고 그들이 사는

집에 머문다. 그러다 어떤 슬픈 뼛조각이나

머리카락을 발견하면 그걸 기록하고

글을 쓴다.


- 심혁주의 <소리와 그 소리에 관한 기이한 이야기> 중에서 -



# 제목 작성자 작성일
16818

부모로써 해줄 단 세가지 Loading...

qhr0418 2019-08-23 11:42:09 2일 전
16817

위대한 생각은 언제 나오는가 Loading...

parkcw09@n 2019-08-23 08:28:51 2일 전
16816

코브라 효과 Loading...

qhr0418 2019-08-22 10:50:19 3일 전
16815

심장과 손톱의 차이 Loading...

parkcw09@n 2019-08-22 08:19:55 3일 전
16814

성장에 나이는 없다. Loading...

qhr0418 2019-08-21 12:10:52 4일 전
16813

없으면 없는 대로 Loading...

dlstn3501 2019-08-21 09:10:34 4일 전
16812

다른 각도에서 바라보기 Loading...

parkcw09@n 2019-08-21 08:11:06 4일 전
16811

우리 남편 화이팅 Loading...

qhr0418 2019-08-20 09:56:25 5일 전
16810

피라미드와 긍정 에너지 Loading...

parkcw09@n 2019-08-20 08:13:00 5일 전
16809

철 (綴) - 정끝별 Loading...

sj3268@n 2019-08-19 22:08:53 5일 전
16808

천륜 Loading...

parkcw09@n 2019-08-19 08:23:01 6일 전
16807

오늘도 마음 가는 곳곳마다 꽃길이시기를 Loading...

aa1111 2019-08-16 15:23:46 1주 전
16806

상처 입은 꽃을 영원히 기억해야 한다. Loading...

qhr0418 2019-08-16 12:31:50 1주 전
16805

다시는 부서지지 않는다 Loading...

parkcw09@n 2019-08-16 08:16:57 1주 전
16804

매년 티베트에 가는 이유 Loading...

parkcw09@n 2019-08-14 08:20:21 1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