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좋은생각

여수 MBC

아버지의 마음

2019년 05월 13일 11시 30분 08초 1주 전

수정 삭제

아버지의 마음


경남 산청의 작은 마을이 있었습니다.

그 곳에서 초등학교를 졸업한 한 학생이

대구의 중학교로 가게 되었습니다.


어려운 가정 형편에 대구까지 학교를 보내는 것은

쉬운 상황이 아니었지만, 아버지는 자식의

앞날을 위해 결정했습니다.


하지만 아들은 공부에 전혀 관심이 없었습니다.

아들은 68명 중에 68등이라는 성적표를

받은 것이었습니다.


아버지의 실망을 견디지 못할 것 같아

아들은 성적표의 68이라는 숫자를 1로 고쳐

아버지에게 가져다 드렸습니다.


하지만 어설픈 거짓말은 뜻밖의 일로 번졌습니다.

아버지는 자식의 1등을 축하한다고

재산 목록 1호인 돼지를 잡아

마을 잔지를 연 것입니다.


아들은 자신의 거짓말 때문에

가장 큰 재산이었던 돼지를 아낌없이 포기한

아버지의 모습을 평생 마음에 담고

살아야 했습니다.


아들은 이런 아버지를 실망시키지 않기 위해

정말 열심히 공부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아들은 박사가 되고, 대학 교수가 되고,

대학교 총장이 되었습니다.


아들에게 아이가 태우나고 그 아이가

중학생이 된 아느날 아들은 아버지에게

조심스럽게 말했습니다.


"아버지, 저 중학년 1학년 때 1등은 요...."


아버지는 아들의 말을 막았습니다.

"알고 있었다. 그만해라, 손자 듣는다."



# 제목 작성자 작성일
16628

당신이 태어난 목적 Loading...

parkcw09@n 2019-05-15 08:10:19 5일 전
16627

소신있는 반대 Loading...

qhr0418 2019-05-14 09:25:42 6일 전
16626

언제 어디서부터 잘못된 것일까 Loading...

parkcw09@n 2019-05-14 08:16:46 6일 전
16625

아버지의 마음 Loading...

qhr0418 2019-05-13 11:30:08 1주 전
16624

아침이 좋아질땐 Loading...

aa1111 2019-05-13 09:15:59 1주 전
16623

요즘 마음이 어떠세요 Loading...

parkcw09@n 2019-05-13 08:20:58 1주 전
16622

그냥 Loading...

dlstn3501 2019-05-10 11:18:42 1주 전
16621

절실한 마음의 힘 Loading...

qhr0418 2019-05-10 10:22:19 1주 전
16620

왜 돈을 버는가 Loading...

parkcw09@n 2019-05-10 08:21:15 1주 전
16619

서로 자기 돈이 아니라는 사람 Loading...

qhr0418 2019-05-09 13:02:55 1주 전
16618

경청할 때와 흘려들을 때 Loading...

parkcw09@n 2019-05-09 08:17:14 1주 전
16617

당연한 것들이 주는 행복 Loading...

qhr0418 2019-05-08 13:32:08 1주 전
16616

지위에 맞는 자질과 실력 Loading...

parkcw09@n 2019-05-08 08:16:44 1주 전
16615

나무를 심는 할아버지 Loading...

qhr0418 2019-05-07 12:58:30 1주 전
16614

연극 막이 오르면 Loading...

parkcw09@n 2019-05-07 08:22:42 1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