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좋은생각

여수 MBC

사랑은

2019년 08월 13일 11시 44분 05초 1주 전

수정 삭제

사랑은 바람결

다가올때 바람처럼

소리없이 다가왔습니다


사랑은 몽실몽실

피여나는 무지개

가슴가득 채워달라고

부탁도 안 했는데

봄바람만 가득 채워놓고 가둬버렸습니다


사랑은 가슴앓이

아파도 한번도 병원에 가보지 못했습니다


사랑은 소리없이 애태우고

알수없는 색으로 칠 해버렸습니다

나갈수없는 사랑이

가슴에서 웁니다




# 제목 작성자 작성일
16818

부모로써 해줄 단 세가지 Loading...

qhr0418 2019-08-23 11:42:09 13시간 전
16817

위대한 생각은 언제 나오는가 Loading...

parkcw09@n 2019-08-23 08:28:51 16시간 전
16816

코브라 효과 Loading...

qhr0418 2019-08-22 10:50:19 1일 전
16815

심장과 손톱의 차이 Loading...

parkcw09@n 2019-08-22 08:19:55 1일 전
16814

성장에 나이는 없다. Loading...

qhr0418 2019-08-21 12:10:52 2일 전
16813

없으면 없는 대로 Loading...

dlstn3501 2019-08-21 09:10:34 2일 전
16812

다른 각도에서 바라보기 Loading...

parkcw09@n 2019-08-21 08:11:06 2일 전
16811

우리 남편 화이팅 Loading...

qhr0418 2019-08-20 09:56:25 3일 전
16810

피라미드와 긍정 에너지 Loading...

parkcw09@n 2019-08-20 08:13:00 3일 전
16809

철 (綴) - 정끝별 Loading...

sj3268@n 2019-08-19 22:08:53 4일 전
16808

천륜 Loading...

parkcw09@n 2019-08-19 08:23:01 4일 전
16807

오늘도 마음 가는 곳곳마다 꽃길이시기를 Loading...

aa1111 2019-08-16 15:23:46 1주 전
16806

상처 입은 꽃을 영원히 기억해야 한다. Loading...

qhr0418 2019-08-16 12:31:50 1주 전
16805

다시는 부서지지 않는다 Loading...

parkcw09@n 2019-08-16 08:16:57 1주 전
16804

매년 티베트에 가는 이유 Loading...

parkcw09@n 2019-08-14 08:20:21 1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