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지지부진 외국인학교..통합청사 돌파구?-R

◀ANC▶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입지가

순천 외국인 학교부지로 확정되면서 관심이

뜨겁습니다.



8년째 지지부진한 외국인 학교부지 활용에

통합청사가 돌파구가 될 수 있을지가 앞으로

관건입니다.



박민주기자입니다.

◀END▶



전남 동부권의 첫 외국인 학교라며

캐나다 메이플립 학교가

순천 신대지구에서 기공식을 가진 건

지난 2011년,



하지만 학교 건립은 무산됐고

지난 8년간 외국인 학교 유치가 진행됐지만

성과로 이어지지 못했습니다.



이곳 외국인 학교용지가

전남도의 동부권 통합청사 입지로 확정되면서

돌파구가 생겼습니다.



통합청사는 전체 부지 가운데 25% 면적에

건립됩니다.



앞으로 전남도의 지구단위계획 변경 승인

절차를 거쳐 공공청사가 들어서게 됩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기자회견을 갖고

동부권 통합청사가 행정기관으로서 기능을 넘어

지역 통합 발전과 화합의 상징물이

되도록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INT▶



관건은 전남도 동부권 통합청사 건립이

8년째 지지부진한 외국인 교육기관 유치에

연계 효과를 줄 수 있느냐 하는 겁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경제자유구역 내 외국인 학교 유치와

활용을 위한 용역을 진행하고 있어

그 결과도 주목됩니다.

◀INT▶



전남권의 교통 요충지로 주목받고 있는

순천 신대지구,



동부권 통합청사가 외국인 학교 유치에

새로운 변수가 되고 있습니다.



MBC뉴스 박민주입니다.
박민주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