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계원 당선인, 정부의 여순사건 관련 용역 중단 촉구

조계원 22대 국회의원 당선인이

정부의 여순사건 역사 왜곡 시도를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조계원 국회의원 당선인은  

정부가 최근 조달청 나라장터에 올린 

여순사건 결과와 영향 파악을 위한 

기초조사 연구 용역 등 

두 건의 용역이 

여순사건의 역사 왜곡 근거 자료를 만들기 위한 용역이라고 주장하며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특히, 조 당선인은 

이번에 정부가 발주한 두건의 용역에

'14연대 반란','토벌'이라는 용어 등이 사용돼

역사 왜곡 우려를 키우고 있다며 

지난해 12월 극우‧보수 성향 인사들로 위촉된 진상조사보고서 기획단 활동부터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김주희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