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

광양시, 2차전지 소재기업 400억 투자협약

광양시와 전라남도가

2차전지 소재 기업과

400억 원 규모 투자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번 협약으로 오는 2026년까지

광양 세풍산단 배후부지에

연간 1만톤 규모의 2차전지 소재를

생산할 수 있는 공장이 들어설 예정입니다.



광양시는 공장 건립으로

60명 이상의 새 일자리가 창출되고,

2차전지 산업 클러스터 조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유민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