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맹'파란고리문어' 여수 해상 잇따라 포획

여수 앞바다에서
청산가리의 10배 독성을 가진
파란고리문어가 잇따라 잡히면서
시민과 관광객들의 주의가 요구됩니다.

오늘 오전 10시쯤
여수시 화정면 월호리 앞바다에서
조업을 하던 어선 통발에
파란고리문어가 잡혀 올라와
통발 주인 58살 박 모 씨가
수산 관계자에 인계했습니다.

파란고리문어는 지난달에도
여수에서 잡혀 올라왔으며,
독성이 매우 강해 만져서도 안 된다고
해경은 밝혔습니다.
강서영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