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데스크/여수/LTE)태풍·장마 영향으로 폭우 - R

◀ANC▶

태풍 다나스가 북상하면서

간접 영향권에 들어간

전남동부 남해안 지역은

장마전선까지 겹치면서

시간당 20mm의 집중호우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현장에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현재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강서영 기자.

◀END▶



네, 날이 점차 어두워지면서

여수에 내리던 빗줄기는 더욱 굵어졌습니다.



태풍이 다가오면서

파도도 눈에 띄게 거세지고 있습니다.



///////////////////////////////////////////

현재 여수와 고흥, 완도에는 호우 경보가,

순천과 광양 진도 등 7개 시군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렸습니다.



지금까지 여수시 거문도가 199밀리미터

완도군 여서도 140.5밀리미터,

고흥군이 86밀리미터의

강우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파도도 높게 일고 있는데요.



먼바다에는 5m에 이르는

높은 파도가 일면서,

남해서부 전해상에 풍랑주의보가 내렸습니다.



풍랑주의보로 인해 전남지역을 오가는

모든 항로의 여객선은 운항이 통제됐고,

제주로 향하는 일부 항공기가 결항됐습니다.



앞으로 전남 남해안에는 100~250mm,

많게는 500m비가 내리고

그 밖의 전남지역도

50~150mm의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5호 태풍 다나스가 북상하면서

전남 전역과 남해서부 전해상에는

태풍 예비특보가 내려진 상탭니다.



현재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영향을 주고 있는 다나스는

내일 오전부터 전남지역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입니다.



아직까지 공식적으로 집계된

비 피해는 없지만,

혹시 모를 피해에 대비해

지자체 등 관계 당국은

비상 근무 체제에 돌입했습니다.



지금까지 여수 국동항에서

MBC뉴스 강서영입니다.

강서영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