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

전남 거리두기 3주 연장..사적모임 8명

전남도가 지금보다
다소 완화된 방역 지침을 적용한
전남형 사회적 거리두기를 연장 시행합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오늘(13) 브리핑을 통해
전남의 백신 접종률이
전국에서 가장 먼저 30%를 돌파했고
2분기 대상자 76% 접종 완료 등 상황을 감안해
전남형 사회적 거리두기를
내일(14)부터 오는 7월 4일까지 3주 연장하되
사적 모임을 6명에서 8명까지 확대 허용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종교시설 수용 인원도
현행 30%에서 50%까지 확대하고
백신접종 완료자는
경로당, 종교시설 등에서 식사도 가능하지만
지난 달 초 부터 확진자가 집중 발생하고 있는
유흥.단란 주점, 무도장, 노래연습장 등지에서
사적 모임을 4명까지 계속 제한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주희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