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양시, 40여년 시장 관사 철거...부지 활용 모색

광양시가 40여년 역사의 시장 관사를 철거하고  

새로운 부지 활용 방안을 모색합니다. 


광양시는 지난 1983년 건축된 

광양읍 소재 벽돌조 슬라브 2층 구조의 

시장 관사 해체하고 주변을 정비하기로 하고

지난 달 사업설명회를 열어 

시의회·주민 등에게 

일정·계획을 설명하고 

최근 철거 절차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관사 부지가 

조선시대 군인 장교의 집무실인 

라장청으로 활용된 점 등을 고려해

문화재 시굴 조사도 병행할 방침입니다.


한편, 광양시는 문화재 조사와 철거가 끝나면 주민 등과 협의해 역사 공원 조성 등 

관사 부지의 구체적인 활용 방안을 찾을 

방침입니다.


김주희

최근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