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

김회재, 권익위 부실조사 규탄...법적대응도 검토

민주당 김회재 의원이
최근 권익위가 제기한 명의신탁 의혹은
명백한 부실조사라고 규탄하며,
철회하지 않는다면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최근,
자신에게 부동산 의혹이 제기된 이후 처음으로 지역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해명할 의혹 자체가 없기 때문에
탈당할 생각이 전혀 없다며
당 차원의 구제를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특히,
권익위에 두 차례 공문을 보내
사실관계를 확인시켜 줬고,
조사단장과도 직접 통화해
수사 의뢰 철회를 요구했는데
아직까지 아무런 답변이 없다며,
법적 대응도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최우식

선택된 뉴스들